UPDATE. 2020-09-23 21:38 (수)
정헌율 익산시장, “왕궁 현업축사 전량 매입”주문
정헌율 익산시장, “왕궁 현업축사 전량 매입”주문
  • 엄철호
  • 승인 2020.08.03 2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헌율 익산시장이 왕궁현업축사 100% 전량 매입에 대한 강력한 추진 의지를 드러냈다.

정 시장은 3일 열린 간부회의에서 그동안 고질적인 축산악취와 새만금 수질오염의 주범으로 지적돼 온 왕궁현업축사의 100% 매입 달성에 행정력을 보다 강화하고 집중해 달라고 주문했다.

정 시장은 “10년 가까이 공들여 추진해 온 왕궁현업축사 매입사업이 현재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고 있다”며 “올해 하반기가 골든타임이 될 것이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사업의 성패를 좌우할 중대한 기로에 서있는 만큼 금년 하반기에는 지원책과 함께 강력단속을 시작할 때다. 주택과를 필두로 관련 부서들이 함께 힘을 모아 과감한 추진에 나서 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정 시장은 작은 도서관 40여개의 이용 상황 점검도 주문했다.

정 시장은 “시립도서관과 익산어린이영어도서관에서 운영하는 성인 및 어린이 대상 문화강좌는 매 시즌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는 반면 작은 도서관은 지역에 따라 이용객의 편차가 크다”고 분석했다.

따라서 “수동적으로 방문자를 기다리기만 할 것이 아니라 작은 도서관에서도 시민들을 도서관으로 유인할 수 있는 유익하고 알찬 프로그램을 중심으로 운영해야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이밖에도 “코로나19 관련 방역지침 이행점검에 대한 종교시설의 반감이 상당히 감소했다”고 언급하며 “이는 시에서 시행하는 방역 점검이 종교탄압이 아닌 시민의 안전을 위한 조치라는 점에 대해 전 직원이 지속적으로 찾아가 몸소 성의를 보인 결과라고 생각한다”며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치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