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9-23 21:38 (수)
비정규직 ‘고충해소, 권익보호’ 위한 전북비정규직노동자 지원센터 개소
비정규직 ‘고충해소, 권익보호’ 위한 전북비정규직노동자 지원센터 개소
  • 김윤정
  • 승인 2020.08.04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지역 비정규직 노동자의 권리를 대변하는 기관인 전북비정규직노동자 지원센터가 4일 개소했다.

전북 비정규직노동자 지원센터는 도내 비정규직 노동자 비율이 전국평균보다 높은 상황에서 이들의 고충해소와 권익보호를 위한 공식 기관이 필요하다는 공감대 속에 탄생했다.

센터는 개소를 위해 민간위탁심의위원회 적정성 심의와 전북도의회 민간위탁 동의를 거쳤다. 또 올해 350억 원의 예산 확보하고, 수탁기관을 전주비정규노동네트워크로 선정했다.

센터는 앞으로 도내 비정규직 노동자 실태조사와 법률지원, 교육은 물론 여성 노동자 지원과 고용촉진 등의 사업을 수행할 계획이다.

전북도는 올해 운영 결과를 토대로 수혜대상을 확대하고, 비정규직 노동자뿐만 아니라 도내 모든 노동자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센터 확대·운영을 검토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