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9-19 13:33 (토)
재전 진안군향우회 진안 고원수박 팔아주기 운동 동참
재전 진안군향우회 진안 고원수박 팔아주기 운동 동참
  • 국승호
  • 승인 2020.08.06 2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전진안군향우회(회장 윤석정) 회원들이 6일 ‘진안고원 명품수박 팔아주기 운동’에 동참하기 위해 고향 진안을 찾았다. 이들은 진안고원명품수박 100통을 구입해 군청 각 실과소와 읍면에 배부하고 무더위 속에서 업무 중인 직원들을 격려했다. 향우회의 수박팔아주기 운동 동참은 동향면 수박축제가 취소된 데다 최근 연일 장마가 계속됨에 따라 판로에 어려움을 겪게 된 수박농가의 고통을 분담하자는 취지로 실시됐다.

이날 행사에는 재전진안군향우회 윤석정 회장을 비롯해 최인규 사무국장, 김영조 재무, 산하 각 읍·면 향우회 회장들이 대거 참석했다. 전춘성 군수가 휴가 중이어서 나해수 부군수가 군수를 대신하고, 백승엽 행정복지국장, 배철기 산업환경국장, 그 밖의 직원 다수가 자리를 함께했다. 군의회에서는 김광수 의장을 비롯한 의원 다수가 시간을 같이했다.

군 향우회 윤석정 향우회장은 “올해는 세계적으로 코로나19가 대유행하는 가운데 지속적인 폭우가 계속돼 그 어느 때보다도 힘든 시기다. 고통을 나누자는 차원에서 수박팔아주기에 동참하게 됐다”며 “수박팔아주기 운동이 계속돼 고향수박의 매출 신장에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나해수 부군수는 “남한 유일의 고원지대에서 재배된 진안고원 수박은 당도와 아삭거림이 좋아 최상의 품질로 평가 받고 있다”며 “수박축제 취소와 계속된 호우피해로 인해 수박농가들이 어려운 상황이니 진안 수박의 우수성을 잘 아는 향우님들이 홍보를 적극 펼쳐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앞서 지난해 가을, 고향 농가들을 위해 ‘진안 사과 팔아주기 운동’을 벌인 바 있는 재전진안군향우회는 다양한 방법으로 고향 사랑을 실천해 오고 있다. 진안사랑장학금이나 소외 계층을 위한 성금을 기탁하고, 전국 진안향우들의 만남 행사를 주선해온 것이 그 대표적 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