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9-21 20:58 (월)
군산지역 폭우로 침수 피해 잇따라
군산지역 폭우로 침수 피해 잇따라
  • 이환규
  • 승인 2020.08.08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에 강한 폭우가 쏟아지면서 침수피해가 잇따르고 있다.

군산시와 기상지청에 따르면 지난 5일부터 8일까지 210mm의 비가 내린 상태로, 9일에도 50~150mm의 비가 더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군산에는 8일 현재(오후 5시 기준) 도로침수 91건, 주택침수 15건, 농경지침수 66.8ha, 사면유실7건, 삼림(나무)전도 4건이 발생했다.

실제 무녀초교 앞 도로와 선유3구 선착장 사무실 앞 도로, 소룡동 롯데주류 앞 도로가 침수됐으며 대야면 대야시장 사거리 사면이 유실되기도 했다.

피해 지역은 군산시가 긴급 조치에 나선 상태다.

군산 대야시장의 사면이 폭우로 유실됐다.
군산 대야시장의 사면이 폭우로 유실됐다.

시는 기상특보 해제시까지 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상황을 유지하고 피해발생시 관련부서 행정지원, 읍면동 형장확인 및 신속한 복구를 추진하고 있다.

또 호우 대비에 따른 외출자제 및 재난방송 청취, 재해취약지역 주민에 대피방송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9일까지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시는 피해발생 최소화를 위해 기상특보에 따른 단계별 비상근무 등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며 최대한의 가용인원을 총 동원해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