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9-26 16:41 (토)
전기안전공사, 태풍·집중호우로 인한 감전사고 피해 예방 당부
전기안전공사, 태풍·집중호우로 인한 감전사고 피해 예방 당부
  • 김선찬
  • 승인 2020.08.09 1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조성완)가 최근 장마철 집중호우와 태풍 유입이 잇따르면서 주택 침수와 누전으로 인한 감전사고 예방법을 소개했다.

태풍이 몰고 오는 폭우는 강이나 하천 주변 물론 저지대 주택가의 침수를 불러 미리 집 바깥의 하수구, 배수시설이 막혀 있지는 않은지 점검하고 물길을 틔우는 일이 중요하다.

비 피해가 커 집에 몰이 고이기 시작하면 제일 먼저 현관 앞 누전차단기부터 내리고 가전제품 플러그를 뽑아두는 것도 잊지 말아야 되며 반드시 고무장갑이나 마른 천을 사용해 탈착시킨다.

한편 물이 빠졌다고 바로 누전차단기를 올려 전기를 쓰거나 물기가 마르지 않은 상태에서 전기제품 등을 사용할 경우 2차 사고가 일어날 수 있어 재사용 전 반드시 제품판매사 A/S센터나 전기공사 업체에 점검을 받은 후 사용하는 것이 좋다.

만약 감전으로 인해 인명사고가 일어나면 즉시 119에 신고를 한 후 차단기를 내리고 주변에 고무장갑, 목재와 같은 절연체를 이용해 피해자를 전선이나 고장난 기기로부터 떼어 놓도록 해야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