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9-18 20:56 (금)
만취 운전에 경찰차 들이받은 30대 입건
만취 운전에 경찰차 들이받은 30대 입건
  • 엄승현
  • 승인 2020.08.10 2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완산경찰서는 10일 만취 운전하며 경찰차까지 들이받은 30대 A씨를 특가법 및 도로교통법 위반 등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전주시 덕진구 우아동 인근에서 술을 마신 A씨는 지난 8일 오전 3시 효자동 한 사거리에서 신호대기 도중 잠들었다. 음주운전을 의심한 시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의 정차 요구에도 30여m를 운전했다.

A씨를 멈춰서게 하기 위해 경찰이 그의 차량을 앞질렀고 결국 A씨가 경찰차를 들이받으면서 추격전은 멈췄다.

이 사고로 경찰관 2명이 부상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사결과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68%로 면허 취소 수치였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