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9-21 11:24 (월)
한병도 의원 “부동산은 청와대 참모 개인 문제…문 대통령 레임덕은 시기상조“
한병도 의원 “부동산은 청와대 참모 개인 문제…문 대통령 레임덕은 시기상조“
  • 김세희
  • 승인 2020.08.11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YTN 라디오 ‘노영희 출발 새아침’ 인터뷰
“총선 176석 확보, 국정과제 추진 어려움 없어”
지지율 하락 최대 원인으로 부동산 문제 꼽아
한병도 국회의원
한병도 의원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후보인 한병도 의원(익산을)이 11일 청와대 참모진의 집단 사표가 문재인 대통령의 레임덕(임기말 권력누수) 징후가 아니냐는 지적을 두고 “부동산은 청와대 참모 개개인의 문제”라며 “레임덕이라는 평가는 시기상조다”고 일축했다.

청와대 정무수석을 지낸 한 의원은 이날 YTN 라디오 ‘노영희의 출발 새아침’과 인터뷰에서 “청와대 참모진들의 부동산 문제가 조직 전반에 영향을 미치는 것은 아니다”며 이같이 말했다.

한 의원은 “시기적으로 일을 추진하는 데 어려움이 있고, 조직이 분열되고 사람들이 떠나는 현상을 통칭 레임덕이라고 하지 않나”며“이번 총선에서 176석이 확보됐기 때문에 지금 국정과제를 추진하는 데 어려움이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부·여당 지지율이 동반 하락한 가장 큰 원인으로는 “부동산 문제”를 꼽았다. 그러면서 한 의원은 “나는 과거에 부동산 제재, 투기를 막기 위한 안전판 자체가 뽑혀서 지속적으로 집값이 상승했다고 생각한다”며 “이번에 부동산 대책은 그것을 원점으로 돌리기 위한 대책”이라고 이명박·박근혜 정권의 책임론을 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