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9-25 17:10 (금)
수해 복구 지원 중 오토바이 사고 노부부 구한 35사단
수해 복구 지원 중 오토바이 사고 노부부 구한 35사단
  • 엄승현
  • 승인 2020.08.13 1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 수해 복구 지원 중 오토바이 사고를 당한 노부부를 구호 조치한 35사단 김상훈 상사(오른쪽)와 이유신 일병.
남원 수해 복구 지원 중 오토바이 사고를 당한 노부부를 구호 조치한 35사단 김상훈 상사(오른쪽)와 이유신 일병.

남원지역 수해복구에 나선 장병들이 오토바이 사고를 당한 노부부를 구해 화제다.

화제의 주인공은 35사단 공병대대 김상훈 상사와 이유신 일병. 이들은 지난 12일 파손된 가구 등을 싣고 남원 폐기물처리장으로 이동하고 있었다. 이동 중 오토바이를 탄 노부부가 급정거해 넘어지는 모습을 목격했다.

김 상사와 이 상병은 사고 현장으로 달려가 노부부의 상태를 살피며 구호 조치를 펼치고 소방서에 신고했다.

할머니의 상태가 심상치 않다는 것을 느낀 이 일병은 자신의 장비를 활용해 구급활동을 펼쳐 안정을 찾은 상태로 구급대원에게 인계했다.

할머니는 현재 큰 이상 없이 회복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일병은 “군인이라면 누구나 그 상황에서 즉각적으로 구호 조치를 실시했을 것”이라며 “수해복구지원과 함께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임무에 항상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