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9-26 16:41 (토)
전북 대부분 지역 폭염 특보, 다음주까지 무더위 지속
전북 대부분 지역 폭염 특보, 다음주까지 무더위 지속
  • 엄승현
  • 승인 2020.08.13 1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일부 지역 제외하고 열대야까지
“지속적으로 더운 날씨 전망, 건강 유의”

기록적인 폭우가 전북을 할퀴고 지나간 가운데 무더위까지 덮쳐 건강 관리 유의가 요구된다.

13일 전주기상지청에 따르면 14일 전북 기온은 최저 24도에서 26도, 최고 29도에서 34도에 분포할 것으로 보이며 15일에도 최저 24도에서 최고 34도를 육박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 13일 오후 4시를 기해 도내 대부분 지역에 폭염경보와 주의보가 발효됐다.

익산, 정읍, 전주, 김제, 완주 등 5개 지역은 폭염경보가 군산, 남원, 고창, 부안, 순창, 임실, 무주, 진안, 장수 등 지역에는 폭염주의보가 발효됐다.

기상지청은 이번 무더위가 다음 주까지 지속될 것으로 전망되며 특히 14일에는 무주, 장수, 진안, 임실 등 4개 지역을 제외한 전북 대부분 지역에서 밤에도 최저 기온이 25도 이상이 유지되는 열대야 현상까지 일 것으로 보고 있다.

기상청은 북상한 정체 전선의 영향으로 남부지역에는 고기압이 형성되면서 지속적으로 고온다습한 공기가 유입돼 더위가 나타난 것으로 분석했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현재 대부분 지역에 폭염 특보가 발효됐다”며 “다음주까지 무더위가 지속될 수 있는 만큼 도민들의 건강관리에 유의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