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0-24 10:35 (토)
우석대, 정부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방침 따라 2학기 강의 진행
우석대, 정부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방침 따라 2학기 강의 진행
  • 백세종
  • 승인 2020.08.18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감염병 관리대책 기준 적용…단계별 대면·비대면 혼용

우석대학교(총장 남천현)가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방침에 따라 대면과 비대면을 혼용해 2학기 강의를 운영하기로 했다.

우석대는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경우 실험·실습·실기 강의와 혼합 강의, 35명 이하 또는 강의실 밀집도 50% 이하인 이론 강의는 대면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2단계 대면강의 운영 범위는 실험·실습·실기와 혼합, 20명 이하 또는 강의실 밀집도 50% 이하인 이론 강의다. 사회적 거리두기가 3단계일 경우 전체 강의가 비대면으로 전환된다.

김성희 교무처장은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할 가능성이 커짐에 따라 강의의 질 제고를 위해 정부 감염병 관리대책 기준을 적용해 2학기 강의를 진행하기로 했다”라며 “대면강의 시에는 입실 전 발열 체크와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준수하면서 진행할 방침이다”라고 말했다.

우석대는 최근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증가하고 이에 따른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이 강화됨에 따라 이에 동참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