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9-21 20:58 (월)
전농전북도연맹 등 농민기본법 제정 촉구
전농전북도연맹 등 농민기본법 제정 촉구
  • 엄승현
  • 승인 2020.09.16 1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전국농민회총연맹 전북도연맹 관계자들이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농정개혁안 실현을 촉구하고 있다. 조현욱 기자
16일 전국농민회총연맹 전북도연맹 관계자들이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농정개혁안 실현을 촉구하고 있다. 조현욱 기자

전농전북도연맹과 전여농전북연합 등은 16일 오전 11시께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앞에서 농민기본법 제정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농민들은 “우리나라는 2018년 기준 곡물 자급률이 21.7%로 OECD 국가 중 꼴찌 수준이다”며 “OECD 선진국 평균이 100%가 넘는 것에 비하면 우리나라의 식량 수급 상황은 주기적으로 발생하는 세계적인 유행병과 기후 위기 시대에 적절한 대응을 할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나라의 식량창고를 책임지고 있는 우리 전북 농민들은 그 어떤 정책보다 먼저 ‘식량 주권 실현’을 목표로 농업, 농촌이 지속 가능한 사회를 위한 국가의 책임을 분명히 하는 국가책임 농정으로 전환을 요구한다”며 “신자유주의 개방농정을 철폐하고 국가 책임형 공공농업을 실현 할 수 있는 농민기본법을 제정(농업농천식품산업기본법 전면개정)해 농업에 대한 국가의 책임을 분명하게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