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9-23 21:38 (수)
양기대 의원, 남북 뉴딜 TF 제안
양기대 의원, 남북 뉴딜 TF 제안
  • 김세희
  • 승인 2020.09.16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외교·통일·안보분야 대정부 질문
"교착상태 빠진 남북관계 돌파구 마련 위해"
남북고속철도 추진기구 설치도 제시
양기대 의원
양기대 의원

군산출신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경기 광명시을)이 교착상태에 빠진 남북관계 돌파구를 마련하기 위해 남북뉴딜 태스크포스팀(TF) 설치를 제안했다.

양 의원은 지난 15일 국회 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에서 “교류협력사업을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총리실 산하에 남북 뉴딜 TF를 설치해야 한다”고 말했다. 양 의원에 따르면 남북뉴딜은 남북고속철도 협력사업과 남북먹거리교류사업, 남북방역 및 의료협력, 관광·스포츠교류사업 등을 남북공동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이에 대해 “총리실에서는 일이 많고, 현재로서는 남북협력관계가 활발하지 않아서 통일부가 여력이 좀 있다”며“통일부의 일이고 하니 (통일부 산하에 설치해) 연구를 활발하게 하도록 하고 총리실은 적극 거들겠다”고 답변했다.

양 의원은 이어 이인영 통일부 장관에게 남북고속철도 추진기구 설치를 제안했다.

양 의원은 “통일부가 국토교통부 등과 협의해서 남북고속철도 추진기구를 만들고 유엔제재 상관없이 남북관계가 풀릴 상황에 대비해 고속철도 건설을 위한 사전조사 및 마스터플랜 수립이 필요하다”고 주문했다.

이 장관은 이에“우선 통일부는 DMZ를 넘어 개성으로까지 가는 과정에서 필요한 철도보수 등을 추진하길 바란다”며“이런 과정에서 정밀조사도 더하고 설계절차를 밟았으면 한다”고 답변했다.

다만“현재 남북관계가 두절된 상태라 그 이상 구체적인 논의를 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