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2-01 20:59 (화)
전라북도,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 연장 조치 발표
전라북도,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 연장 조치 발표
  • 천경석
  • 승인 2020.09.18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초 9월7일 ~ 9월20일 → 연장 9월21 0시 ~ 9월27일 24시까지
전국적 집단감염과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환자 비율 증가로 불가피 연장조치

전북도는 18일 오전 정부의 비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연장 방침에 따라 9월 21일 0시부터 9월 27일 24시까지 1주일간 연장한다고 발표했다.

정부는 지난 8월 23일부터 시행한 비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치가 9월 20일로 종료되나, 전국적으로 집단감염이 산발적으로 발생하고, 지난 2주간 신규 확진자가 100명대를 유지하고 있으며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코로나19 환자 비율도 25%로 치솟아 2단계 거리두기 연장이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이에 따라 전북도 또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치’를 9월 21일 0시부터 9월 27일 24시까지 일주일 연장하고 방역수칙 준수 사항은 이전과 동일하게 시행한다고 밝혔다. 

실내 50인 이상, 실외 100인 이상 집합·모임·행사는 금지되며, 스포츠행사 무관중경기로 전환한다. 실내 국공립시설 운영중단과 다중이용시설 핵심방역수칙 준수, 사회복지시설 및 어린이집 휴관·휴원, 공공·민간의 경우 재택근무가 장려된다.

송하진 전북도지사는 “전국적으로 산발적인 집단감염과 감염경로가 불확실한 환자가 지속되는 상황에 따라 불가피하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를 1주일간 연장하게 됐다”며 “도민 여러분은 발열, 인후통 등 아픈 증상이 있을 경우 ‘별거 아니다’며 스스로 판단하지 말고, 시·군 보건소에 전화 상담 후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아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민족 대이동이 예상되는 추석명절기간 방역을 위해 ‘추석 특별 방역기간’(9.28.~10.11.)을 운영할 계획으로 구체적인 방역조치는 다음 주 관계부처와 시·도 회의를 통하여 결정·발표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