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0-29 21:55 (목)
남원시, 추석명절 종합대책 마련
남원시, 추석명절 종합대책 마련
  • 김영호
  • 승인 2020.09.22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환주 시장
이환주 시장

남원시가 코로나19와 자연재해 등으로 심신이 지친 시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안전하고 풍성한 추석 명절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22일 시에 따르면 장기화된 코로나 19 국면에 따라 이번 추석명절 종합대책을 언택트 트렌드를 반영, 귀성객의 방문 자제와 시민들의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를 통해 안전하고 풍성한 한가위를 유도하고 종합상황실을 운영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시는 24시간 빈틈없는 상황관리와 재난 예방활동을 추진해 만약의 사건 사고를 사전에 방지하고 사고 발생 시 신속한 조치를 통해 피해를 최소화시킬 방침이다.

이와 더불어 시는 민생안정을 위해 지역경제 큰 축인 전통시장 활성화도 추진할 계획이다.

추석맞이 전통시장 이용 캠페인은 사회적 거리두기로 추진하지 않는 대신 공무원들이 삼삼오오 팀별로 장보기 행사와 남원사랑 상품권 구매를 통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계획이다.

자매결연 도시의 온라인 장터를 활용해 지역 농수특산품 직거래 활성화에도 힘쓸 예정이다.

또한 물가안정을 위해 농수축산물, 생필품, 서비스업 등 30여개 중점관리 대상품목을 집중 관리하며 민관 합동 단속반을 가동해 현장 점검에 나선다.

이어 시민단체와 공직자가 앞장서 수해 피해로 지친 지역주민과 어려운 취약계층에게 이웃돕기와 위문, 봉사활동을 펼쳐 따뜻한 명절분위기를 확산시킬 예정이다.

한편 시는 명절기간 원활한 교통 소통을 위해 터미널 등 주요 정체 구간에 교통정리 요원을 배치하고, 공영주차장을 개방·운영해 귀성객 및 시민들에게 최대한 편의를 제공한다.

시는 이번 연휴에 비상진료대책도 수립, 운영할 계획이다.

연휴 중에 발생한 환자들의 응급진료에 불편이 없도록 응급 의료기관(남원의료원), 보건지소·보건진료소 등 당직의료기관과 당번약국을 지정 운영할 계획이다.

응급환자 발생 시에는 119구급상황관리센터, 보건소(063-625-4000)로 문의하면 된다.

아울러 청결한 남원 조성을 위해 추석맞이 환경정화 활동을 추진하고, 명절 생활 쓰레기 중점 수거처리를 위해 청소민원 처리반과 특별상황반을 운영, 쾌적하고 깨끗한 명절 분위기 조성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남원 주요관광지의 주변 환경정비에 나서고 연휴기간 중 30일부터 10월 4일까지 5일간 광한루원, 테마파크 등을 무료 개방, 관광문화를 누릴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 ‘조상님은 비대면, 부모님은 영상대면’이란 문구처럼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 사태를 감안, 이번 추석에는 시민들께 귀성·역귀성 자제를 요청한다”며 “모두의 안전을 위해 종합대책을 추진하는 만큼 몸은 멀리, 마음은 가까운 추석 한가위를 보내셨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