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0-22 23:37 (목)
외국인 유학생들, 국가관광거점도시 전주 홍보 나선다
외국인 유학생들, 국가관광거점도시 전주 홍보 나선다
  • 김진만
  • 승인 2020.09.23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 유학생 20명 선발, SNS 활용 전주 관광 홍보
직접 체험·취재한 사진, 영상 등 자체 콘텐츠 업로드

전주에서 생활하는 외국인 유학생들이 국가관광거점도시 전주 홍보에 나선다.

전주시는 23일 전주대학교에서 20명의 외국인 유학생과 대학 산학협력단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주 글로벌메이트 발대식을 가졌다.

외국인 유학생들로 꾸려진 전주 글로벌메이트는 미국, 중국, 베트남, 모로코 등 다양한 국적의 외국인 유학생들이 페이스북, 유투브, 웨이보 등 SNS를 통해 전주의 매력적인 모습을 전 세계에 홍보하는 역할을 한다. 이 사업은 지역관광추진조직(DMO)인 전주대 산학협력단에서 주관한다.

DMO는 지역 관광산업의 민관학 거버넌스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자생적인 지역관광 활성화에 기여하는 지역의 관광 네트워크 플랫폼이다.

전주대 산학협력단 최영기 교수는 “코로나19로 변화된 관광트렌드에 효과적으로 대처하고 지역관광현안 해결 및 경쟁력 강화에 DMO가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주 글로벌메이트는 전주를 알리기 위해 문화, 예술, 음식 등 전주의 매력적인 모습과 전주의 핫플레이스, 숨겨진 명소 등을 직접 체험하고 이를 사진, 영상 등으로 제작하여 SNS에 홍보할 계획이다.

정명희 전주시 관광거점도시추진단장은 “글로벌메이트 활동을 통해 외국인이 직접 경험한 전주의 모습을 각 나라에 알릴 예정”이라며 “코로나19 이후 꼭 한 번 여행하고 싶은 가장 한국적인 관광도시 전주에 많은 외국인 관광객이 찾아올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