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0-24 10:35 (토)
전주-김천 철도, 4차 국가 철도망 계획 포함을
전주-김천 철도, 4차 국가 철도망 계획 포함을
  • 전북일보
  • 승인 2020.09.24 20:05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의 ‘제4차 국가철도망계획(2021∼2030년)’ 수립을 앞두고 전주-김천간(108.1㎞) 철도 건설이 인프라 사업에 마땅히 포함돼야 한다는 지적이다. 전북연구원은 최근 ‘이슈 브리핑’을 통해 “이 구간에 대한 교통수요 예측 결과 경제적 타당성이 충분히 입증됐다”고 밝혔다. 대구에서 전주와 익산을 거쳐 새만금 까지 철도 연결을 감안하면 단절된 구간의 신설 필요성은 더욱 증대된다.

전북연구원은 국가교통 DB와 한국교통분석원 등의 자료분석 결과 이 구간 여객 수요는 2030년 기준 하루 평균 6012명으로 예측됐으며, 새만금 개발사업이 완공되는 2045년 께는 하루 약 8300명의 승객이 이용할 것으로 예측했다. 이는 현재 운행 중인 중앙선, 태백선, 영동선 보다 많은 수준이다. 화물 수송도 2030년 하루 펑균 5600톤, 2045년에 9500톤 규모로 늘어나는 등 경제적 가치를 판단하는 기준치를 초과해 경제성이 있다는 결론을 얻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정책적 가치로 볼 때에도 새만금· 군산경제자유 구역과 대구· 경북 경제자유구역을 연결하는 경제적 효과가 기대되며, 앞으로 새만금이 대중국 및 동남아 국가들과의 무역기지로서 물류 네트워크 구축 등 서해안권의 글로벌 위상 역할을 하는데 이 철도가 크게 기여할 것으로 내다봤다. 또한 전주 한옥마을 등 전북의 주요 관광자원과 영남권을 연결해주는 대량 운송수단이 확보됨으로써 관광벨트 형성 뿐 아니라 두 지역간 교류가 활발해져 동서화합은 물론 영호남 상생 발전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주-김천간 철도는 이미 20년전 부터 건설 필요성이 제기돼 왔지만 정부는 경제성을 들어 부정적 입장을 지속적으로 견지해 왔다. 지난 2016년 ‘제3차 국가 철도망구축계획안 (2016∼2025년)’에 ‘추가 검토대상’으로 포함됐지만 별다른 후속 대책없이 사업 진척이 이루어지지 않았다.

전북의 경우 동서 연결 철도망이 취약한 것은 주지의 사실이다. 그동안 도내 동부 산악권이 개발에 소외됐던 이유 이기도 하다. 전북도를 비롯 관련 지자체는 이번 ‘4차국가철도망구축 계획’에 전주-김천 철도 노선이 포함될 수 있도록 더욱 치밀한 논리를 뒷받침하고, 경북도와의 공조에도 힘써야 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전북발전 2020-09-25 19:31:32
전주 김철 철도 말이 안나오네...차라리 익산 - 대구 철도를 연결하는게 훨씬 낫다. 익산역이 철도 이용이 훨씬 편하고 사방팔방 연결되어 있어 이동이 편하다. 전북에 익산역이 활성화 되어 있음에도 이를 활용하지 않고 전주를 내미는 것은 전북을 생각하지 않고 오로지 전주만을 생각하기 때문이다. 익산 대구 철도를 연결하여 익산역을 더욱 활성화 시켜서 이를 밑바탕으로 전북발전을 이루자

ㅈ까라 전북연구원 2020-09-24 23:39:42
전북연구원이 계획한거 모두 헛발질이 대부분이였다. 거기에 도지사 따까리들이 헛꿈꾸는곳임.

ㅉㅉ 2020-09-24 23:37:50
전주와 김천이 서로 왕래가 많냐?? 그리고 전주에서 김천을 진안과 무주를 거쳐서 가봐라. 죄다 산이고, 터널을 뚫어야 할판이다. 거기에 저 철도놓인다고 지역감정 해소는 어불성설이다. 88고속도로 뚫려서 지역감정 해소되고, 경전선이 개통되어 지역감정이 해소되었냐?? 그리고 전라선은 전구간 전철화되었고, 경전선이 광양에서 진주, 마산에서 부전까지 전철화되면 차후에 익산에서 전주와 순천거쳐 부전까지 3시간 이내로 찍게될텐데 무슨!! 그리고 경전선을 통해 대구로 갈수있으니 굳이 산뚫어서 인구 ㅈ도 없는곳을 지나는 철도 깔생각마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