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0-24 10:35 (토)
전북지방환경청,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 임실납자루 방류
전북지방환경청,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 임실납자루 방류
  • 엄승현
  • 승인 2020.09.24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지방환경청(청장 정복철)은 24일 섬진강 상류수계에 위치한 임실군 관촌면 일대에서 멸종위기 어류인 임실납자루를 방류했다.

임실납자루(잉어목 납자루아과)는 지난 1991년 전북 임실군 관촌면 일대에서 처음 발견돼 멸종위기 2급으로 지정되었으나 하천공사와 외래종 등에 의한 개체 수 급감, 서식처 파괴 등으로 2012년부터 환경부가 지정한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으로 보호를 받고 있다.

그동안 전북지방환경청은 임실납자루의 안정적인 개체 유지 및 서식지 복원 통해 생태계 건강성을 회복하고자 임실군과 전북녹색환경지원센터와 함께 ‘임실납자루 서식실태 조사 및 복원사업(2018년부터 2020년)’을 추진해 왔다.

그 결과 지난해와 올해 두 차례의 인공수정과 양성과정을 거쳐 임실납자루 치어 1030여마리를 생산해 이날 섬진강 수계에 방류했다.

정복철 청장은 “전북지역에 자생하는 멸종위기 야생생물을 복원·보전하고 서식지 위협 요인을 관리하는 등 보다 더 적극적인 노력을 통해 지역 내 멸종위기종을 보존해 나갈 계획이다”며 “우리 지역에 살고 있는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전을 위해서는 지역 사회의 관심과 애정이 무엇보다 필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