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0-25 23:18 (일)
선별진료소 의료진에게 전달된 따뜻한 밥상 선물
선별진료소 의료진에게 전달된 따뜻한 밥상 선물
  • 김보현
  • 승인 2020.09.27 19:2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단법인 전주시자원봉사센터(이사장 황의옥)와 현대자동차 전주공장(문정훈 공장장)이 추석명절을 맞아 코로나19로 지친 이웃들을 위해 따뜻한 밥상을 선물했다.

전주시자원봉사센터는 25일 노인돌봄 서비스 대상자와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의료진 등 600여 명에게 ‘따뜻한 밥상’ 사업으로 도시락을 전달했다.

센터는 이날 행복한 밥상 푸드봉사단과 청바지 대학생봉사단 등 봉사자들과 함께 이른 아침부터 소고기뭇국, 김치, 김 돼지불고기, 깻잎장아찌 등을 조리했다.

따뜻한 밥상 전달은 현대자동차 전주공장과 금속노동조합 현대자동차지부 전주공장위원회(의장 주인구)가 전라북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기탁한 후원금이 사용됐다.

현대자동차 전주공장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이 시민 모두에게 어려운 상황을 만들고 있는 가운데 홀로 생활하는 어르신들의 경제적 고통과 활동의 제약에 따른 외로움 문제는 더욱 심각하다”며 “우리의 마음이 전달돼 어려운 시기를 함께 이겨냈으면 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방세희 2020-09-27 23:51:35
따뜻한 밥상과 그 속에 담긴 마음이 의료진분들께 전달되었다니 제 마음까지 따뜻해지는 거 같아요! 얼른 이 사태가 나아져서 의료진분들이 푹 쉬셨으면 좋겠습니다. 항상 고맙고 존경하고 고생하신다고 느껴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