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0-21 21:33 (수)
군산 먹거리통합지원센터 본격 가동
군산 먹거리통합지원센터 본격 가동
  • 이환규
  • 승인 2020.09.28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단법인 군산먹거리통합지원센터가 최근 팀장급 이사 실장 및 부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는 등 인원 구성과 함께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다.
재단법인 군산먹거리통합지원센터가 최근 팀장급 이사 실장 및 부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는 등 인원 구성과 함께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다.

재단법인 군산먹거리통합지원센터(이하 먹거리지원센터)가 시민의 안전한 먹거리 확보를 위해 나섰다.

먹거리지원센터는 최근 팀장급 이사 실장 및 부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는 등 인원 구성과 함께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다.

기존 학교급식지원센터를 전환한 이곳 센터는 학교·복지·공공·기업급식 나아가 새만금 지구의 신생기업에 지역 농축수산물 및 지역가공품 공급 등 공공성과 공익성을 담보로 사업영역을 확장하고 지역순환경제 창출을 위해 설립됐다.

먹거리지원센터는 지난 7월 설립등기를 마치고 직원채용 및 행정절차 이행 등 푸드플랜 이행을 위한 채비를 마친 바 있다.

이후 이사장과 임원진을 비롯해 상임이사, 경영기획실장, 공공급식사업부를 중심으로 6개팀으로 꾸린 뒤 정규직 직원 30명, 무기계약직 9명, 기간제 근로자 11명을 채용했다.

먹거리지원센터는 군산시 푸드플랜 실행 중간지원 조직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단계별 추진과제를 수립, 체계적인 푸드플랜 활성화를 위한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특히 공공성 강화·지역 먹거리 선순환체계구축, 농축산물 생산ㆍ가공ㆍ유통기반 강화, 홍보 마케팅 및 소통역량 강화 세 가지 성과지표에 초점을 맞춰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채상원 먹거리지원센터 상임이사는 “코로나 19로 인해 지역에서 생산된 믿을 수 있고 안전한 농산물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며 “이에 따라 푸드플랜 활성화를 위한 기획생산체계 확립, 관계시장 창출, 생산자-소비자 간 커뮤니케이션 강화 등에 집중해 시민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농축수산인의 동반성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