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0-21 21:33 (수)
이환주 남원시장 “인구 늘리기 총력을”
이환주 남원시장 “인구 늘리기 총력을”
  • 김영호
  • 승인 2020.09.28 15:2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 인구가 해마다 감소하면서 지역 존립 위기까지 몰려 실질적인 인구 늘리기 정책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28일 ‘시정소통의 날’ 에서 23개 읍·면·동장들로부터 10월 업무계획 및 인구변동 현황을 보고 받고 “인구 늘리기에 총력을 기울이라”고 지시했다.

이 시장은 “읍면동에서 그동안 다양한 방식으로 인구 늘리기에 힘써 온 덕분에 효과가 나타나고 있지만 여전히 줄고 있어 지역별로 어떤 인구가 전입될 수 있는지 면밀한 분석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행정안전부가 집계한 2020년 8월 기준 남원시 주민등록인구현황을 보면 남원시 총 인구수는 8만 1062명으로 나타났다.

지난해와 비교하면 올해 인구 400여명이 감소한 것으로 시 차원에서 실질적인 인구 늘리기 정책이 요구되는 상황이다.

이 시장은 “인구수가 시의 존립 이유이기도 한 만큼 성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대상별, 케이스별로 맞춤형 인구 정책안을 마련해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이 시장은 이날 회의에서 추석 명절에 대해 언급하며 “코로나19와 수해로 올해 남원의 추석은 예년과 다른 추석을 맞이하지만 서로 존중하는 마음과 함께할 수 있는 사회적 분위기 조성을 통해 따뜻한 추석 명절을 보내자”면서 “이번 명절에는 특히 어렵고 힘든 이웃들을 돌아보자”고 당부했다.

남원 내 23개 읍면동장들은 이날 회의에서 지역 내에서 발생되고 있는 각종 악취 민원(축사, 퇴비, 분뇨) 문제에 대해 보고했다.

이 시장은 “지역 내에서 발생되고 있는 악취문제해결은 정주조건과 아주 밀접한 사항으로 어떠한 이유에서도 악취 발생문제는 용인될 사항이 아니”라며 “문제의식을 갖고 이를 속히 해결해 정주여건이 좋은 남원을 만들어야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리도리 2020-09-29 13:03:08
시장님 내부단속이나 잘하시고 정책을 하세요 지역밀착 부조리가 만연한 남원에 누가 들어가 살고싶겠읍니까 수신제가 하시고 치국을 펼치세요 부끄러운줄 아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