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2-03 20:44 (목)
전북도, 가축분뇨 자원화조직체 평가 우수 8개소 선정·10억 원 확보
전북도, 가축분뇨 자원화조직체 평가 우수 8개소 선정·10억 원 확보
  • 김윤정
  • 승인 2020.10.12 2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림축산식품부가‘2020년 가축분뇨 자원화조직체 운영실태 평가’결과 전북도내 8개 업체가 우수업체로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전국 293개소의 자원화조직체에 대해 실시됐으며 전국에서 78개소(공동자원화 31·액비유통센터 47개소)가 우수업체로 선정됐다. 전북에서는 53개소 중 8개소(공동자원화3·액비유통센터5)가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중 공동자원화 시설은 △우주원 △에코바이오 △임실축협 등이며, 액비유통센터는 △(유)친환경대현그린 △하이그린영농법인 △온정산업영농법인 △신광영농법인 △고창군양돈퇴액비 등이다.

전북도 관계자는 “가축분뇨 관리가 미흡한 업체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고, 악취저감시설 지원을 늘려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편 농식품부와 도는 가축분뇨의 자원화를 통해 환경오염 방지와 자연 순환농업 활성화를 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