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0-21 09:59 (수)
“소통·협업 통해 전북체육 전력 향상시키자”
“소통·협업 통해 전북체육 전력 향상시키자”
  • 육경근
  • 승인 2020.10.14 2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체육회, 도내 대학 체육부장 간담회 열어

전북 체육 발전을 위해 전북체육회(회장 정강선)와 도내 대학교가 힘을 모으기로 했다.

14일 도 체육회에 따르면 이날 대학 체육 활성화를 위한 체육부장 간담회를 열었다.

현재 도내에는 군산대와 원광대 등 총 10개 대학에서 53개 운동팀을 관리·육성하고 있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코로나19에 따른 선수단 관리 철저 △체육지도자 처우개선 및 전문성 강화 △우수선수 확보 등을 논의했다.

특히 이날 참석한 체육부장들은 “소통과 협업체계를 강화해 전북체육 전력을 향상시키자”고 입을 모았다.

도내 한 대학 체육부장은 “선수가 없어 팀 창단을 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며 “선수 수급 문제 등 체육회와 대학이 협업해 근본적인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다른 체육부장은 “체육회에서 각 대학 총장들하고도 논의할 시간을 가졌으면 좋겠다”며 “상호교류를 통한 효율적인 운동팀이 운영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도 체육회 유인탁 사무처장은 “대학 체육이 더욱 활성화 될 수 있도록 금번 간담회에서 논의 된 소중한 의견들이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