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2-04 18:45 (금)
무주군, 지역의 미래 밝혀줄 음식문화 발굴에 총력
무주군, 지역의 미래 밝혀줄 음식문화 발굴에 총력
  • 김효종
  • 승인 2020.10.15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대표 먹거리 기반으로 한 관광 상품 개발로 수요창출

무주군이 지역의 밝은 미래를 담보할 먹거리 활성화에 온힘을 쏟는다.

군에 따르면 무주의 고유한 음식자원을 기반으로 한 관광 상품을 개발하고 관광수요 창출과 소비를 촉진해 음식을 미래 부가가치 상품으로 만드는 데 목적을 두고 토론회 개최, TF팀 가동 등을 통해 먹거리 활성화 방안에 대한 정책을 입안키로 했다.

15일 먹거리 활성화를 위한 그동안의 추진현황 보고로 시작된 토론회에서는 향후 먹거리 개발을 위한 다양한 정책들이 쏟아져 나왔다. 군은 이날 토론회에서 도출된 의견들을 전격 수렴해 스토리 있는 음식과 차별화된 맛으로 완성도 높은 음식들을 선정해 무주 음식 브랜드 개발에 노력해 나가기로 했다.

머루와 천마 등 무주의 주요 특산물을 이용한 간식, 간편식을 개발하고 상품화·대중화에 대한 평가를 거쳐 무주만의 특색을 담은 음식 발굴에도 힘을 기울일 방침이다. 이외에도 주민은 물론 방문객들의 만족도를 최대한 이끌어낼 수 있도록 명품 관광과 명품 음식을 접목시켜 지역의 소득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다는 복안이다.

황인홍 군수는 “지역 문화를 대변할 수 있는 여러 자원들 가운데 관광객들이 쉽게 접할 수 있는 것이 바로 지역의 생활음식이라고 본다”며 “가장 국민 선호도가 높은 음식문화 발굴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