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0-29 15:58 (목)
익산시청 직원, 무등록 대부행위로 1억9000만원 수익 챙기다 덜미
익산시청 직원, 무등록 대부행위로 1억9000만원 수익 챙기다 덜미
  • 송승욱
  • 승인 2020.10.16 18:2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안전부 특별감찰, 중징계 의뢰 및 경찰 수사 의뢰

익산시청 직원이 무등록 대부행위로 짭짤한 이자수익을 올려오다 행정안전부 특별감찰에서 적발돼 사법처리를 받게 됐다.

익산시에 따르면 직원 A씨는 지난 10여년 동안 친인척과 지인들을 대상으로 돈을 빌려주고 1억9000여만원의 이득을 챙긴 것으로 알려졌다.

행안부는 특별감찰을 통해 이같은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이를 익산시에 통보했으며 시는 16일 품위유지 위반을 들어 인사위원회에 중징계를 의뢰했다. 

아울러 시는 직원 A씨를 대부업 등의 등록 및 금융이용자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경찰에 수사도 의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ㄹㅇㄹ 2020-10-16 21:42:45
익산은 시간이 남아도네 대부업 할 시간이 있나보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