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1-30 09:23 (월)
전북지역 취업 분야 1위 ‘농업’
전북지역 취업 분야 1위 ‘농업’
  • 강인
  • 승인 2020.10.20 20:44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계청 올해 상반기 취업자 관련 통계 발표
도내 취업자 수 농업 18만1000명, 소매업 6만3000명, 사회복지서비스 5만8000명 순

올해 상반기 도내 취업 수는 농업 분야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통계청이 발표한 2020년 상반기 지역별고용조사 자료에 따르면 도내 취업자는 모두 91만3000명이다.

이 중 산업별 취업 현황은 농업이 18만1000여 명으로 가장 많고, 교육·서비스업 6만3000여 명, 사회복지서비스업 5만8000여 명, 소매업 5만6000여 명, 음식점·주점업 5만6000여 명 순으로 많았다.

직업별로는 농축산숙련직이 17만1000여 명, 경영·회계사무직 10만3000여 명, 운전·운송관련직 5만4000여 명, 보건사회복지·종교관련직 5만3000여 명, 매장판매·상품대여직 5만2000여 명 순이었다.

통계청은 정책적 활용과 사회 연구 등을 위해 지역별 고용 상황을 조사하고 취업자에 대한 산업과 직업별 세부 특성을 파악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농업 2020-10-26 23:33:08
차라리 전국의 농업관련 기업체들을
넓은 호남평야가 있어 농사짓기 좋은
전북쪽에 몰빵해라

탈호남이주비내놔 2020-10-21 07:34:43
신이시여 대한민국은 가망이 없습니다.

차별과 불평등 혐오까지

이 땅에 전쟁을 내려주소서!!!! 코로나 천벌로는 성이 차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