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1-24 11:06 (화)
김이재 의원, 새만금 빅데이터 밸리 조성해야
김이재 의원, 새만금 빅데이터 밸리 조성해야
  • 이강모
  • 승인 2020.10.22 22:3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의회 김이재 의원(전주4)
전북도의회 김이재 의원(전주4)

새만금을 국가 빅데이터 밸리로 조성하자는 주장이 제기됐다.

전북도의회 김이재(전주4) 의원은 22일 지난달 SK컨소시엄이 새만금에 2조원대 데이터센터를 구축하겠다는 투자계획을 발표한 것과 관련해 전북도가 지역균형뉴딜과 연계해 새만금을 국가 빅데이터 밸리로 구축하자고 제안했다.

김 의원은“중국 구이저우성의 구이양(貴陽)시는 본래 농사지을 땅조차 없는 중국 내에서 가장 가난한 도시였으나 2014년, 국가 빅데이터 밸리로 지정된 후 연평균 10% 이상의 경제성장률을 지속하고 있다”며 “아무것도 없는 황무지에서 4차산업 관련 5천 여개의 기업이 입주했으며, 폭스콘, 애플을 비롯한 세계적인 기업뿐만 아니라 현대자동차의 데이터센터도 구이양에 입주해 있다”고 벤치마킹 필요성을 설명했다.

이어 “정부의 지역균형뉴딜과 SK의 새만금 투자는 전라북도가 빅데이터 밸리를 추진하기에 다시 올 수 없는 기회”라며 “새만금의 구체적인 청사진과 목표를 정확하게 제시하고, 세계적인 IT기업이 들어올 수 있도록 관련법과 인프라를 정비해야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인의 근본 2020-10-24 22:19:59
적극적으로 조례를 개정해서 지원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