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1-30 09:23 (월)
‘전주형 주거지 재생’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 “비전은 전주 집다움”
‘전주형 주거지 재생’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 “비전은 전주 집다움”
  • 이용수
  • 승인 2020.10.25 21:3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목문화 살아있는 주거지’ 등 목표 제시

전주시 주거지 재생 기본 구상과 발전 전략을 수립하기 위한 연구용역 최종보고회가 지난 23일 열렸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시민과 함께, 살고 싶은 전주 집다움’을 비전으로, 전주형 주거지 재생 사업 5대 목표와 추진 전략 등이 제시됐다.

보고회에는 김승수 시장과 조준배 지역재생총괄계획가, 김원주 전주시의회 도시건설위원장, 도시혁신센터를 포함한 중간지원조직 센터장 등 30여 명이 참석했으며, 용역 수행을 맡은 건축도시공간연구소(auri, 소장 박소현)가 지난 10개월 동안 추진해온 연구 결과물을 발표했다.

auri는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하는 주거지 △골목 문화가 살아있는 주거지 △지역사회 지속 거주가 가능한 주거지 △탄소배출이 적은 주거지 △한옥과 문화가 일상에 녹아드는 주거지 등 주거지 재생 목표를 설정하고, △빈집과 유휴공간 활용 △집수리와 골목길 정비 연계 △도시재생뉴딜과 지역사회 통합돌봄 연계 등을 주요 실천과제로 제시했다.

시는 auri가 제안한 주거지재생 로드맵을 내년도 주거지재생 시정과제 등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송방원 전주시 생태도시국장은 “전주는 구도심을 중심으로 동네마다 골목문화가 살아 있고 다양한 지역공동체 활동이 활발하다”면서 “주거지 재생을 통한 보편적 주거복지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ㄹㅇㄹ 2020-10-26 13:28:00
전주다움은 좋은데 그걸 최명희소설에서 언급되었다고
꽃심이라 하지 맙시다
동학혁명 과 전라감영.
세계인이 다 알수 있는데. 본인 업적위해서
고집부리지 말고
전주정신과 전주다움은 동학혁명으로 나갑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