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1-25 14:43 (수)
익산시청 육상부, 올해 출전한 모든 대회에서 금빛 질주 이어가
익산시청 육상부, 올해 출전한 모든 대회에서 금빛 질주 이어가
  • 엄철호
  • 승인 2020.10.26 2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예천전국대학·일반육상경기대회’서 금·은메달 각 2개, 동메달 1개 등 5개 메달 수확 쾌거

익산시청 소속 육상부가 전국 최강 면모를 또다시 과시했다.

익산시청 육상부는 지난 19일부터 23일까지 경북 예천공설운동장에서 열린 ‘2020 예천전국대학·일반육상경기대회’에서 금메달 2개,은메달 2개, 동메달 1개 등 모두 5개의 메달을 획득했다.

먼저,익산시청 소속으로 세단뛰기 국가대표인 유규민 선수(20)는 15.69m로 1위를, 김영빈 선수(23)는 멀리뛰기 종목에서 7.38m로 1위를 각각 차지했다.

이어 올해 각종 대회에서 여자 800m 금메달을 휩쓴 신소망 선수(28)는 2분21초71의 기록으로 2위에 입상했고, 여진성 선수(22)는 남자 포환던지기에 출전해 16.44m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여자 해머던지기 정다운 선수(22)는 51.27m로 3위에 올랐다.

앞서 시청 육상부는 제74회 전국육상경기선수권대회 등 최근의 4개 대회에서 모두 금메달을 차지하며 금빛 질주를 이어가고 있는데 이번 대회를 통해 금메달 2개를 추가함으로써 올해 출전한 모든 대회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이루게 됐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선수들이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훈련을 열심히 한 결과가 나온 것 같다”며 “남은 대회에서도 우리 선수들이 부상없이 좋은 성적을 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