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1-28 18:08 (토)
[맹소영의 날씨 이야기] 미세먼지! 창문 닫아라?
[맹소영의 날씨 이야기] 미세먼지! 창문 닫아라?
  • 기고
  • 승인 2020.10.27 2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의 계절이 돌아왔다. 국내 대기정체에 이어 국외 미세먼지 유입까지 이듬해 봄까지는 미세먼지 예보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미세먼지 농도가 높다고 무조건 환기를 안하는 것은 옳은 방법이 아니다. 이산화탄소를 비롯해 휘발성 화학물질 등 실내 미세먼지 축적이 인체에 더 위험하기 때문이다. 환기는 하루 3번, 10분정도는 충분히 하는게 좋다. 환기 후에는 분무기로 공기 중에 물을 뿌려준 뒤 가라앉은 미세먼지를 물걸레로 닦아줘야 한다. 이때 진공청소기를 사용할 경우, 진공청소기의 바람으로 바닥에 쌓여 있던 먼지가 공기 중으로 떠오른 데다가 청소기의 공기배출구를 통해 미세먼지가 빠져나와 많게는 60% 정도 미세먼지 농도를 높일 수 있다. 환기의 시간대도 중요하다. 환기는 미세먼지 농도가 상대적으로 낮은 새벽이나 오후 시간대에 하는 게 좋겠다. /맹소영 기상칼럼니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