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1-28 18:08 (토)
육군 35사단 다음달 2일부터 6·25전사자 유해발굴
육군 35사단 다음달 2일부터 6·25전사자 유해발굴
  • 엄승현
  • 승인 2020.10.27 2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5사단장과 관계관들이 6.25전사자 유해발굴작업의 시작을 알리는 시삽을 하고 있다
35사단장과 관계관들이 6.25전사자 유해발굴작업의 시작을 알리는 시삽을 하고 있다

순창군 쌍치면 347고지 일대에서 다음 달 2일부터 27일까지 6·25전사자 유해발굴이 진행된다.

육군 35사단은 27일 임실군 소재 예하부대에서 유해발굴 개토식을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국방부와 육군본부 등 유해발굴 담당자, 임실대대 장병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35사단은 약 4주간에 걸쳐 장병 100여 명 투입을 통해 순창군 쌍치면 무명 347고지 일대에서 유해발굴에 나설 예정이다.

해당 장소는 6·25전쟁 당시 국군 11사단과 8사단 서남지구 사령부 경찰연대 등이 호남지구 공비토벌 작전을 펼쳤던 곳이다.

발굴되는 유해는 정밀 분석 작업을 거쳐 부대에 마련된 임시 봉안소에서의 봉안 영결식을 가진 후 서울 현충원 내 국방부 유해발굴단으로 운구될 계획이다.

한편 35사단은 2006년부터 진안 운장산, 임실 회문산, 무주 덕유산, 정읍 내장산, 순창 347고지 일대에서 유해 27구를 발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