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20 09:32 (화)
지리산국립공원, 가을철 산불방지 기간 일부 탐방로 출입통제
지리산국립공원, 가을철 산불방지 기간 일부 탐방로 출입통제
  • 김영호
  • 승인 2020.11.15 2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리산국립공원전북사무소(소장 김효진)는 “산불로부터 국립공원의 수려한 자연경관과 야생동·식물 및 공원자원을 보호하기 위해 산불방지기간 중 일부 탐방로 출입을 통제한다”고 15일 밝혔다.

출입통제 탐방로는 종주능선상의 삼도봉삼거리~반야봉~쟁기소를 비롯 만복대~정령치, 요룡대~화개재 등 산불 위험 지수가 높은 24개 구간 124.3km이며 통제기간은 16일부터 12월 15일까지다.

상대적으로 산불 발생 위험 지수가 낮고 당일 탐방객이 많은 정령치~바래봉, 반선~요룡대, 백무동~천왕봉, 성삼재~노고단 등 36개 구간 106.4km은 개방한다.

또한 기상상황 등 현장여건에 따라 통제기간이 변경될 수 있어 홈페이지(http://jiri.knps.or.kr)를 참고해 통제여부를 확인하면 된다.

산불조심 기간 중 개방 탐방로 외 출입 시 자연공원법 제86조에 의거 과태료가 부과된다.

심용식 지리산국립공원전북사무소 재난안전과장은 “안전하고 쾌적한 탐방문화 조성과 산불 방지를 위해 개방된 탐방로만 이용하고 산불 발견 시 국립공원사무소나 가까운 소방서, 경찰서, 행정관서에 즉시 신고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