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2-01 20:59 (화)
[신간] 서주원의 인물기행 <이낙연의 길> 출간
[신간] 서주원의 인물기행 <이낙연의 길> 출간
  • 문민주
  • 승인 2020.11.18 2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6장 걸쳐 이 대표 인생길 서술… 일본어 번역도 추진

방송작가이자 소설가인 서주원 작가가 인물기행 <이낙연의 길>을 출간했다.

‘황톳길 길섶에 핀 들꽃이 어찌 바람을 탓하랴!’라는 부제를 단 이 책은 대선의 길로 들어선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인생길에 남긴 궤적을 다뤘다.

서 작가는 서문에서 “일면식도 없는 이 대표의 삶과 영혼의 발자취를 자세히 살펴봤다”며 “미래 국가 지도자로서 자격과 능력을 충분히 갖췄는지 따져보는 참고서이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 책은 법성포 굴비길, 동심의 길, 어머니의 황톳길, 광주 무등산길, 서울 청운의 길, 순창 고추장길 등 총 6장으로 구성됐다. 특히 처가를 순창에 둔 이 대표는 외가도 전북에 두고 있는데, 이 대표의 DNA 7할이 전북인지도 묻고, 전주여고 미술반이었던 부인 김숙희 씨가 ‘스승 박남재 화백이 없었다면 이화여대 미대에 진학했을까?’라는 의문도 던진다.

서 작가는 “이 대표가 지일파여서 일본에서도 출간하기 위해 일본어 번역을 추진 중”이라며 “서울, 광주, 전주 등 전국 서점에서 저자 사인회 등을 개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 KBS 방송작가인 서 작가는 자신의 고향인 부안군에서 발생한 서해훼리호 참사와 부안반핵운동을 다룬 장편소설 <봉기> 1·2·3권과 노무현 대통령의 생애 마지막 하룻밤을 다룬 <봉하노송의 절명> 1권을 펴낸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