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5-07 21:14 (금)
“완주군수님, 지역문화 위해 일할 기회를 주세요”
“완주군수님, 지역문화 위해 일할 기회를 주세요”
  • 김재호
  • 승인 2020.11.19 20:30
  • 댓글 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례문화예술촌 수탁자, 계약 연장 호소
19일 기자회견 열어 “정당한 성과 평가 안됐다"
㈜아트네트웍스 심가영·심가희 공동대표
㈜아트네트웍스 심가영·심가희 공동대표

“완주군수님, 다시 한 번 재고해서 저희한테 기회를 주십시오. 완주 문화발전을 위해 더 일하고 싶습니다.”

국가무형문화재 제90호 태평무 이수자이자 지난 3년간 삼례문화예술촌을 위탁 관리해 온 ㈜아트네트웍스 심가희·심가영 공동대표가 19일 기자회견을 열어 눈물어린 호소를 했다.

오는 연말 3년간의 위탁운영기간 만료를 앞둔 지난 9월18일 완주군으로부터 “심의위원회 평가 점수가 68점으로 계약연장이 부결됐다”는 구두 통보를 받은 지 2개월 만에 나온 첫 공식 호소였다.

이날 심 공동대표는 “솔직히 계약기간은 3년이지만 저희는 코로나19 등 이런 저런 사정으로 인해 사실상 정상운영은 1년 6개월 정도에 불과했다. 그럼에도 과거 수탁자가 5년동안 거둔 12만 관람객보다 훨씬 많은 15만여명의 관람객을 유치했다.”고 밝혔다.

또, “어려운 상황 속에서 고향 문화 발전을 위해 사비 수억 원을 투입하면서까지 열심히 일했고, 지역 문화관광의 양과 질 모든 면에서 성과가 컸다고 자부한다.”며 “군에서 계약연장 불가라고 밝힌 68점의 근거가 무엇이며, 핵심가치에 대한 평가도 하지 않고 어떻게 심사를 하고, 또 그런 점수를 내놓았는지 제대로 밝히지 않고 있는 것은 유감이다.”고 말했다.

행정안전부의 ‘협치형 민간위탁 활성화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완주군은 삼례문화예술촌을 민간위탁하고 관리하면서 핵심가치를 평가지표에 반영하고 성과목표를 설정해야 한다. 평가지표를 위탁자에게 제시한 후 협의를 통해 지표를 사전에 확정한 후 민간위탁 관련 위원회 심의자료로 활용해야 한다.

이와관련, 심 공동대표는 “그런 성과목표와 사전지표를 받지 못했다. 핵심가치를 반영한 사전지표 확정없이 진행한 삼례예술촌에 대한 성과평가는 구체성이 전혀 없는데, 이는 행안부 가이드라인을 위반한 것이다.”고 주장했다.

완주군이 계약연장 불가 점수로 내놓은 68점과 관련해서도 “행안부는 가이드라인을 통해 재계약이 불가한 평가점수를 60점 미만으로 예시하고 있고, ‘완주군 사무의 민간위탁 관리에 관한 조례’나 ‘완주군 삼례문화예술촌 설치 및 운영조례’에도 68점 등 어떠한 점수 관련 규정이 명시돼 있지 않다.”며 “처음부터 계약을 연장할 의사가 없었다는 합리적 의심이 든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는 2017년 컨소시엄이 아닌 단독으로 응찰, 민간위탁자로 선정됐다.”며 “그런데 완주군은 2018년 1월 정식 계약 후 예술촌 내 책공방과 목공소에 전체 보조금의 30%에 달하는 1억 5000만 원을 반드시 배정하라고 강요했다. 나아가 책공방과 목공소의 독립채산제를 인정하고, 그들의 직원까지 고용해 파견하도록 강압했다.”며 이런 완주군이 강행한 불법적 운영구조로 인해 삼례문화예술촌 수익성이 악화됐다.“고 억울함을 호소했다.

심 공동대표는 “저희는 계약 초반 6개월 가량의 부당한 강요에 시달리면서도 최선을 다했다. 그러나 지역 문화발전을 위해 열심히 일한 대가가 ‘운영능력이 떨어져 탈락됐다’는 분위기로 이어지는 것은 너무 억울한 일”이라고도 했다.

한편, 완주군의회 김재천 의장은 “이번 정례회에서 삼례문화예술촌 재계약 연장 불가 결정에 문제가 없는지 따져보겠다”고 밝혀 귀추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생만사새옹지마 2021-02-13 11:53:35
힘내십시오. 예술인들을 죽일순 없습니다. 당장의 앞만 보고 행패를 일삼는 사람들은 머지않아 인과응보를 겪을 것입니다.

힘내세요 2020-12-28 16:49:36
완주군 뒤집어 씌우는거 악독하기로 유명한데 문화 예술인들이 이와 같은 피해를 겪는 일이 앞으로 없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힘내세요 2020-12-28 16:48:50
완주군 뒤집어 씌우기는거 악독하기로 유명한데 문화 예술인들이 이와 같은 피해를 겪는 일이 앞으로 없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ㅋㅋ 2020-12-25 07:23:06
ㅋㅋㅋ완주군 수준 떨어지누

ㅇㅇㅇ 2020-12-04 22:45:12
아트네트웍스. 어디가서 뻔질나게 아부만 떨 줄 알고 정작 제 식구들 식구로 못받아들여서 계모 행세하며 온갖 총체적 난국 만들더니 이젠 악어의 눈물 뒤로 완주군에 소송 걸며 제대로 총질 중임. 직원한테 돈까지 빌리고 안갚아서 빚투터졌다던데, 이 사람들 이름만 들어도 다 절레절레던데, 이러고도 니들이 인간이면 조용히 퇴장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