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1-23 22:27 (월)
김윤덕 의원 서민 주거 복지 향상을 위한 정책 토론회 연이어 개최
김윤덕 의원 서민 주거 복지 향상을 위한 정책 토론회 연이어 개최
  • 김세희
  • 승인 2020.11.19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고령사회 선제적 대응을 위한 주거와 복지서비스 결합 발전 방향 모색
공공임대주택 공급 확대를 위한 정책 토론회
김윤덕 국회의원
김윤덕 국회의원

최근 전세난이 심화 되고 있는 가운데 노인·서민을 비롯한 국민 주거복지 향상을 모색하는 토론회가 열렸다.

김윤덕 의원은 19일 오전 LH와 함께 ‘초고령 사회 선제적 대응을 위한 주거와 복지 서비스 결합 발전 방향 세미나’를 공동 주최했다.

김 의원은 이날 “‘부모님이 돌아가실 때까지 집에서 모실 수 있다면’이라는 명제는 부모님을 요양 시설로 보낼 수밖에 없는 열악한 의료현실을 반영한다”며 “향후 5년 뒤 맞게 될 초고령 사회를 앞두고 노인 진료비의 상승에 따른 사회적 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기존의 시설 중심 요양 서비스를 대체할 변화가 절실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이날 오후에는 도시공간정책포럼과 ‘공공임대주택 공급 확대를 위한 정책 토론회’를 공동 주최했다.

김 의원은 인사말을 통해 “공공임대주택 보급률은 약 7% 수준으로 유럽의 사회주택 평균 공급률 20%에 비해 현저히 낮은 수준이다”며 “계층 혼합형, 품질 개선 지원 확대 등 혁신적인 정책을 추진하고자 하나, 현행 시행령으로 정해진 비율 때문에 취약계층의 몫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는 등 문제가 산적해 있다”고 지적했아.

이어 “주택시장 안정과 서민의 주거복지 향상을 위해서는 공공임대주택의 질적 개선과 동시에 공급 배가 확대 정책이 병행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