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27 20:11 (수)
김제시, 전주대대 이전 반대 범시민 서명운동 전개
김제시, 전주대대 이전 반대 범시민 서명운동 전개
  • 최창용
  • 승인 2020.11.22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와 연대 20만명 목표, 이달 말 국방부 방문 전달 계획

김제시는 지난 20일 시정조정위원회 결정을 통해 전주시의 김제시 백구면 접경지역(도도동)으로의 전주대대 이전계획 반대와 기존 항공대대 운항노선 변경 등을 통한 소음피해 방지대책 마련 촉구를 위한 서명운동에 나섰다.

이에 따라 김제시는 익산시와 공동으로 서명목표인원을 20만명(익산시 15만명, 김제시 5만명)으로 정하고, 이달 말까지 1차로 서명을 완료해여 국방부를 방문하여 전달할 계획이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지난 9월 18일 익산시장과 함께 전주시장을 항의 방문하여 “전주대대 이전계획 철회”를 요구했고, 지난 10월 26일에는 전라북도의회에 익산시장과 함께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전주시의 전주대대 이전사업 철회와 항공대대 헬기 운항장주 변경 필요성”을 주장한 바 있다.

한편 비대위는 “전주대대 이전 예정 지역은 이미 지난해 항공대대 이전에 따른 소음발생 등으로 인근 주민의 정신적·경제적 피해가 극심한 상황이다.”며 “전주시가 인근 지역 주민들의 사전 합의도 없이 또다시 주민피해시설 이전을 강행하는 것은 대표적인 지역 이기주의이며 비양심적인 만행이므로 이전을 즉시 철회하라”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