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2-03 11:34 (목)
남원시청 강동헌·김정우 ‘금빛 펀치’
남원시청 강동헌·김정우 ‘금빛 펀치’
  • 육경근
  • 승인 2020.11.22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복싱선수권 금2·은1개 획득
주니어 국가대표 선발대회도 선전

전북의 복싱 선수들이 전국대회에서 맹활약하며 메달을 수확했다.

20일 전북도체육회에 따르면 최근 청양 다목적체육관에서 열린 ‘제74회 전국복싱 선수권 대회 겸 국가대표선발대회’에서 남원시청 복싱팀이 금메달 2개와 은메달 1개 등 총 3개의 메달을 목에 걸었다.

-52kg급에 출전한 강동헌과 -75kg급에 나선 김정우는 당당히 1위를 차지했고 +91kg급의 박남형은 값진 은메달을 차지했다.

어린 복서들도 강력한 펀치를 날리며 전북 복싱의 매서움을 보여줬다.

선수권대회와 함께 진행 된 ‘2021년 유스(Youth) 및 주니어(Junior) 복싱 국가대표 선발대회’에서 도내 서주홍(중2)과 김령연(여·중2)이 주니어 대표로 선발됐다.

서주홍과 김령연은 각각 -57kg급과 -54kg급에서 2위를 차지하며 태극마크를 달았다. 주니어 대표는 각 체급 2위까지 선발된다.

서주홍은 펀치력과 순발력이 뛰어나고 김령연은 운동신경이 매우 좋은 것으로 알려졌다.

남원시청 복싱팀 신준섭 감독은 “코로나19로 인해 시합도 못하고 훈련량도 부족했는 데 선수들이 최선을 다해줘 좋은 결과가 나왔다”며 “특히 미래 복싱계를 이끌어 갈 어린 보석들이 나온만큼 전북 복싱의 위상을 드높일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