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19 12:02 (화)
질병 대응의 으뜸은 예방, 예방 중 가성비 최고는 접종
질병 대응의 으뜸은 예방, 예방 중 가성비 최고는 접종
  • 기고
  • 승인 2020.11.24 2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영석 전북도 보건의료과장
강영석 전북도 보건의료과장
강영석 전북도 보건의료과장

개선되어 더는 볼 수 없는, 앞으론 있어서는 안 될, 가여웠던 과거를 회상해봅니다. 수년 전 쌀쌀한 늦가을 어느 새벽, 당시 근무하던 보건소 현관 앞에 수많은 어르신이 깔개에 움츠리고 앉아서 독감예방접종을 기다리고 계셨습니다. 안타까운 마음에 “조금이라도 따스한 낮 시간에 오시지 그러셨어요.”라고 말씀드리니, “강선생은 몰라서 그런 말을 하오. 얼른 맞고 가서 할 일이 좀 많아야지!” 하십니다. 지금 생각해도 눈물이 글썽여집니다. 우리를 키워주시고 지금의 이 나라가 있게 하신 분들인데, 이런 애처로운 모습이라니! 다행히도 이제 더는 대한민국에 이런 장면은 없습니다. 참으로 감사드릴 상황입니다. (참고로, 우리 몸은 아침에 깨워져 흐르는 시간과 함께 준비되어 갑니다. 접종은 충분히 준비된 몸 상태의 낮 시간을 선택해주세요.)

약제의 이송과정을 철저히 살피고, 접종 전 주사제 육안검사를 의무화하여, 문제점 발생 시 이를 인정하고, 세계보건기구의 안전을 위한 권고수준 이상으로 적극대응하여 전량 회수 조치하는, 이렇듯 국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챙기는 신뢰할 수 있는 나라, 바로 우리 대한민국입니다. 코로나19를 맞아 열심히 싸우는 지금, 독감예방접종이 안전할까 하시며 여전히 망설이시는 분들까지도 가장 기다리는 선물은 바로 예방백신일 것입니다. 해마다 대규모 예방접종이 시행되므로 안전성에 대한 의구심은 반복될 수 있기에 오늘의 주제로 삼아서 말씀드립니다.

백신은 감염성 질병에 대항하는 전략 중 하나입니다. 가정해 봅니다. 만약 근육에 주사하는 독감예방약제에 진짜로 문제가 있다면, 발생률의 차이는 다소 있겠지만 세대를 막론한 이상반응이 발생했어야 하고, 특정 장기(臟器) 또는 여러 장기에 걸친 이상반응이 발생했어야 했는데,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이렇듯 생산적 의심을 하시는 여러분이 국민으로 존재하는 대한민국은 언제나 개선의 방향으로 나아감을 확인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종두법, 감염병(천연두)으로 쓰러져가는 많은 백성을 살리기 위해 일찍이 지석영 선생과 같은 선각자들이 자신의 생명까지도 내어 걸고 이룬 업적 위에 지금의 우리가 있습니다. 독감접종은 엄격한 임상시험은 물론, 해마다 헤아릴 수 없이 많은 분에게 상용되고 있음을 상기하시길 바랍니다.

질병에 대한 다양한 분류 중 비감염성과 감염성으로 구분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비감염성은 좋지 않은 생활습관 등을 원인으로 우리 몸에 변화가 발생하는 질병, 즉 손목염좌(손목 삠), 퇴행성관절염, 고혈압, 당뇨 등이 이에 속합니다. 감염성은 몸 밖 병원체가 우리 몸 안으로 들어와 변화를 일으키는 질병, 즉 바이러스성 감염(코로나19 등), 세균성 감염(결핵 등), 진균성 감염(무좀 등) 등을 예로 들 수 있습니다. 감염성 질병에 대한 대응은 방역수칙 준수, 백신접종 등 예방요법과 항생제 등 투약에 의한 치료요법이 있습니다. 손 씻기,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지켜주시면 침입 차단이 가능하며, 병원체를 조작하여 안전하게 만든 약제인 백신은 접종을 통해 싸워줄 군인(항체)을 미리 양성하여 침입한 병원체에 대응하기에 적극 권장하는 예방법입니다.

우리 몸은 백신접종 후 항체 만드는 일을 시작하니 몸상태가 안정적일 때 맞으셔야 하고, 접종 후 과로를 피하시고 충분한 안정을 취하셔야 정상적으로 항체형성이 가능합니다.

제가 선조의 피와 땀, 국민의 노력으로 일궈지는 대한민국의 일원임이 진정 자랑스럽습니다. /강영석 전북도 보건의료과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