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26 19:40 (화)
성경찬 도의원, 고창 앞바다 해양환경 변화 조사 나서야 촉구
성경찬 도의원, 고창 앞바다 해양환경 변화 조사 나서야 촉구
  • 이강모
  • 승인 2020.11.24 2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만금방조제, 신항만 건설로 인한 해양환경 변화에 고창군 피해 심각
성경찬 도의원
성경찬 도의원

전북도의회 성경찬(고창1)의원은 24일 제377회 정례회 2021년도 기획조정실 소관 예산안 심사를 통해 고창 앞바다 해양환경 변화를 파악하기 위한 도 차원의 조사를 촉구했다.

성경찬 의원은 새만금방조제, 신항만 건설로 인한 고창 앞바다 해양환경이 크게 변화했고 그로 인한 피해를 고창군이 고스란히 받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5분 발언을 통해 관련 내용을 지적했음에도 불구하고 어떠한 대응도 없었다고 질타하며 관련 예산을 수립하고 전라북도가 직접 나서 고창 앞바다 해양환경 변화를 조사할 것을 촉구했다.

성 의원은 “도내 타시군에 비해 개발에서 소외되고 있는 고창군이 해양환경 변화로 인한 이중고를 겪고 있다”며 “전라북가 고창군 현안 문제 해결과 해양환경 변화조사에 적극 나서야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