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26 19:40 (화)
완주군 배출 효(孝)지도사들, 진안에서 첫 수업
완주군 배출 효(孝)지도사들, 진안에서 첫 수업
  • 김재호
  • 승인 2020.11.26 2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격증 취득 후 한국한방고에서 강의

완주군 지원사업인 효(孝)지도사 강사 양성과정을 마친 효(孝)지도사들이 진안 소재 한국한방고등학교에서 첫 강의를 하며 첫걸음을 내디뎠다. 지난 25일 한국한방고 1·2학년 학생들에게 효 인권교육, 효 인성교육 등 전통적 효사상과 더불어 현대적이고 미래적 가치로서의 효를 알리는 첫 수업을 진행한 것.

이들 효 지도사는 지난 10월 4주에 걸쳐 완주군과 완주군일자리지원센터(여성새일팀), 사단법인 전북노인복지효문화연구원의 지원으로 교육 과정을 이수한 후 효(孝)지도사 자격증을 취득했다.

첫 강의를 마친 김현옥(63)씨는 “처음으로 강단에서 학생들을 만나 뜻 깊고 영광스러운 자리였다”며 “학교와 가정에서 이루어진 올바른 인성교육이 아이들의 조화로운 사회생활과 인생관에 있어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기에 사명감을 갖고 수업을 진행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효 지도사들은 향후 완주군과 전라북도 관내 어린이집, 초중고등학교, 기관 및 단체 현장에 투입돼 안정적 심리 지원, 생명의 소중함을 고취시키고, 올바른 효를 실천하도록 앞장 설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