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19 12:02 (화)
정총리, 정읍 고병원성 AI발생에 "확산방지 모든 노력"
정총리, 정읍 고병원성 AI발생에 "확산방지 모든 노력"
  • 연합
  • 승인 2020.11.28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식품부 등에 긴급지시…"3㎞ 이내 예방적 살처분·방역 강화"

정세균 국무총리는 28일 전북 정읍 가금농장에 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발생한 것에 대해 "타 지역으로 확산되지 않도록모든 노력을 다하라"고 긴급 지시했다. 

 정 총리는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인근 3㎞ 이내 가금 농장에 대한 예방적 살처분과 이동통제, 소독 등 방역 조치를 강화해달라"면서 이같이 지시했다고 총리실이 밝혔다. 

 정 총리는 "관계부처·지자체 등과 긴밀히 협조해 방역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고, 현장의 방역상황도 면밀히 점검하라"고 주문했다. 

 또한 "환경부 장관은 야생 철새 예찰 등 철새 감시체계를 강화하고, 질병관리청장은 살처분 현장에 투입되는 인력에 대한 교육과 예방 조치를 철저히 하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