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27 20:11 (수)
익산시 리틀야구단, 전국대회 제패
익산시 리틀야구단, 전국대회 제패
  • 엄철호
  • 승인 2020.11.29 2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 리틀야구단이 전국 정상에 올랐다.

익산시 리틀야구단(감독 김수완)은 지난 17일부터 26일까지 경기도 화성드림파크에서 열린 ‘제8회 FILA기 전국리틀야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전국 제패는 전국적으로 102개팀, 선수 1300여명이 참가한 메이져대회에서 거둔 첫 우승 쾌거로 의미가 더욱 크다.

익산시 리틀야구단은 첫 경기에서 서울 서대문구 리틀야구단을 5:2로 물리치고 순조로운 출발을 했다.

이어 8강전에서 일산 서구리틀야구단을 3:2로 이겼고, 결승전에서는 군포시 리틀야구단을 6:1로 대파하며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아울러 김수완 감독은 감독상을, 최은택 선수(금마초 6년)는 모범상을 각각 수상하며 우승의 의미를 더 했다.

김 감독은 “어린 선수들이 꾸준히 노력하여 인성을 갖춘 선수로 성장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