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23 11:37 (토)
부안군, 코로나19 1.5단계 조치계획 보고회
부안군, 코로나19 1.5단계 조치계획 보고회
  • 홍석현
  • 승인 2020.12.01 2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익현 부안군수
권익현 부안군수

부안군은 지난달 30일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전북도에서 지난 23일부터 사회적거리두기 1.5단계 시행에 따른 방역계획 보고회를 가졌다.

도내 확진자가 1주일 평균 15명에 이르고 군산시에 이어 익산시와 전주시가 2단계로 격상하는 등 인근 지자체에서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어 코로나19로부터 청정부안을 지키기 위한 세부 조치계획을 수립했다고 30일 밝혔다.

세부 추진계획으로는 1.5단계 격상에 따른 시설별 공문 및 문자 발송, 관리시설 현장점검 대상수를 10%에서 30%로 늘리고 행정관서는 2단계에 준하여 불요불급한 간담회·회의·워크숍 금지, 민원창구 비말 가림막 설치, 구내식당 요일별 부서 휴무제 운영, 전통시장 2개소는 주 2회 정기소독과 지도점검 실시, 공공시설인 실내수영장의 경우 지난달 30일부터 12월 13일까지 임시휴관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마을, 아파트방송 등을 통해 코로나 단계 격상에 따른 방역 협조를 지속적으로 주민에게 알리고, 재난문자 발송과 SNS 홍보도 병행하기로 했다. 아울러 전 읍면과 각 단체에 회의, 행사, 프로그램 운영 금지 및 회식 자제 협조 공문도 발송했다.

권익현 군수는 “지금까지 부안은 군민들과 업종종사자들께서 잘 협조해 주신 덕분에 코로나19 확진자가 없음에 감사드린다”며 “ 이번 3차 대유행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시설별 방역수칙 이행여부 현장점검을 강화하고 공직자부터 솔선수범하여 연말연시 모임과 타지역 방문 자제 등 개인방역수칙을 준수할 수 있도록 흔들림없이 추진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