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24 19:48 (일)
올해 임실문학상에 황성신 시인
올해 임실문학상에 황성신 시인
  • 박정우
  • 승인 2020.12.01 2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도 강이되어’ 출간 등 성숙한 시적감각 돋보여
황성신 시인
황성신 시인

임실문인협회(회장최기춘)는 1일 회합을 열고 2020년 제 24회 임실문학상에 황성신 시인(59)을 선정했다.

심사위는 황시인의 이번 시상 배경에‘성숙한 시적 감각과 응축된 표현력이 돋보였다’고 평가했다.

섬진강 상류인 운암면 학암마을에 거주하는 황시인은 현재 임실군사회복지협의회 심부름센터장으로 근무하고 있다.

2008년 ‘한맥문학’으로 등단했으며 시집으로는 ‘우리도 강이 되어’에 이어 올 9월에는 ‘섬진강 연가’를 출간했다.

황시인은 평소 고향 문학에 많은 애정과 함께 사회복지사로 지역복지에 참여, 나눔문화 확산과 정착에도 앞장서고 있다.

아울러 임실치즈음식문화연구회와 임실경찰발전협의회, 임실꿈나무 및 사회복지사협회 부회장 등 왕성한 사회활동을 펼치고 있다.

황시인은“이번에 출간한 섬진강 연가를 통해 고향의 아름다운 산하를 소개하고 아울러 시를 사랑하는 이들에 감명이 전달되기를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시상식은 오는 19일 임실문학 54호 출판기념회 및 제 24회 임실문학상 수상자 발표 등 정기총회에서 열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