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26 19:40 (화)
김제 요촌동 새내기 공무원 박지하씨, 첫 월급 기부
김제 요촌동 새내기 공무원 박지하씨, 첫 월급 기부
  • 최창용
  • 승인 2020.12.02 2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0월 공직에 입문한 김제시 요촌동 행정복지센터 새내기 공무원 박진하(26) 주무관이 2일 첫 월급 중 100만 원을 ‘희망 2021 캠페인’이웃돕기 성금으로 기부해 눈길을 끌고 있다.

박진하 주무관은 올해 지방공무원 채용시험에서 간호직 8급으로 합격해 10월 16일부터 요촌동 행정복지센터 맞춤형 복지팀에서 찾아가는 보건복지 서비스 및 사례관리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박 주무관은 “관내에 거주하고 있는 생활이 어려운 주민들을 직접 만나보고 상담하면서 나의 첫 월급이 소중하고 가치 있게 쓰였으면 좋겠다는 바람으로 기부를 결정하게 됐고, 앞으로도 업무에 열중하면서 봉사와 나눔을 직접 실천하는 사람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송해숙 요촌동장은 “첫 월급을 이웃돕기에 기부한 박진하 주무관의 따뜻한 마음을 어려운 이웃들에게 잘 전달하겠다며, 다양한 주민복지특화사업 발굴에도 힘쓰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