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26 19:40 (화)
행정 홍보도 유튜브가 대세… ‘전주시 공무원이다’ 영상 인기몰이
행정 홍보도 유튜브가 대세… ‘전주시 공무원이다’ 영상 인기몰이
  • 김보현
  • 승인 2020.12.02 20:53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유튜브 채널, 신규 공무원 일상 담은 영상 시리즈 시작

최근 지자체들의 비대면 홍보가 강화되고 있는 가운데 전주시 유튜브 채널 ‘전주성’이 신규 공무원의 일상을 담은 홍보 콘텐츠로 인기를 끌고 있다.

전주시는 지난 9월부터 전주시 공식 유튜브 채널 ‘전주성’에서 ‘내가 전주시 공무원이다’를 운영한 결과 구독자 수가 이전 대비 2.5배가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고 2일 밝혔다.

‘내가 전주시 공무원이다’는 최근에 채용된 김태희 주무관이 직접 출연해 일상을 보여주며 시의 주요 정책들을 자연스럽게 소개하는 게 특징이다. ‘비디오(video)’와 ‘블로그(blog)’의 합성어로, 일상을 동영상으로 촬영한 영상 콘텐츠를 의미하는 브이로그(Vlog)를 통해 시민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간다는 게 취지다.

김 주무관은 코로나19 고위험시설 집합금지 행정명령에 따른 단속부터 엄마의 밥상 봉사활동, 길고양이 급식소 방문, 수소차 체험, 한복모델선발대회, 김장문화축제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정책에 직접 참여하며 홍보를 했다.

지난 8월까지 2000여 명이었던 구독자 수는 현재 5000여 명으로 약 2.5배가량 증가했다.

김 주무관은 “딱딱하고 재미없는 시정 홍보에서 벗어나 자연스럽고 유쾌한 모습으로 다가가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제 영상을 본 시민들이 정보와 즐거움을 동시에 얻어 갔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ㅎㅎㅎ 2020-12-03 11:27:26
전문가입장에서 보면 전주시 유튜브는 찐이다..
돈써서 홍보하는 경우 조회수는 높아도 댓글이나 좋아요가 적을수 밖에 없는데 이친구의 콘텐츠는 조회수에 비례하여 높은 좋아요와 많은 댓글이 달리는것으로 보아 효과가 있다.
김태희주무관 열심히 하던데 화이팅입니다.
한복대회에서 한번 봤는데 전문유튜버인줄 알았네요...ㅎㅎ

ㄴㄷㅇㄱ 2020-12-02 22:17:23
이런게 뉴스가치가 있는거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