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27 20:11 (수)
“벼 맡기겠다” 선금 받고 잠적… 전북 미곡처리장 잇단 사기피해
“벼 맡기겠다” 선금 받고 잠적… 전북 미곡처리장 잇단 사기피해
  • 엄승현
  • 승인 2020.12.02 2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김제 등 4곳서 3억4000만원대 사기… 경찰 수사 나서

전북 지역 미곡 처리장에서 벼를 맡기겠다며 선금을 받은 뒤 잠적하는 사건이 잇따라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일 전북지방경찰청 등에 따르면 최근 김제 지역 한 미곡처리장에 벼를 맡기겠으니 돈을 먼저 달라는 내용의 전화가 걸려왔다.

발신인은 신뢰를 얻기 위해 미곡 처리장 관리인에게 벼를 실은 트럭과 계량 증명서 등을 팩스로 보냈고 이에 관리인은 발신인에게 2억 원을 입금했다.

하지만 이후 발신인은 벼를 보내지 않은 채 잠적했고 이에 피해자는 경찰에 신고했다.

전북 경찰은 이번 김제 피해자 외에도 최근 군산 등 4곳의 지역에서 피해자 5명에게 같은 피해 신고가 접수된 상태라고 전했다. 현재까지 집계된 피해액은 대략 3억 4000만원 가량에 달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범행 수법이 비슷한 점을 비춰 동일인 소행으로 보고 있는 한편 추가 피해를 막기 위해 신속한 수사 진행에 나설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