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26 19:40 (화)
김제시, 전주대대 이전 반대 범시민 서명운동 순항
김제시, 전주대대 이전 반대 범시민 서명운동 순항
  • 최창용
  • 승인 2020.12.03 2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차 목표인원 5만명 상회 달성, 비대위와 협의 국방부 전달 계획

김제시는 전주대대 이전계획 반대 및 항공대대 운항노선 변경과 관련하여 범시민 서명운동 돌입 후 지난달 30일 1차 목표인원 5만명을 달성했다고 3일 밝혔다.

시는 현재까지 전주대대 이전 반대 서명에 시민 57,393명이 동참했다며, 비상대책 위원회(위원장 김철갑)와 협의하여 익산시와 함께 빠른 시일내 국방부를 방문하여 서명부를 전달할 계획이다.

시는 40여개 관내 기관·사회단체장 모임인 모악회등 잇따라 개최하고, 전주대대 이전 반대 및 항공대대 운항노선 변경을 위한 동참과 결의를 다지고 있다.

박준배 김제시장
박준배 김제시장

박준배 김제시장은 “전주시가 시군 경계지역으로 주민피해시설 이전을 강행하려는 것은 전주시의 고통을 인접 시군인 김제와 익산 주민에게만 전가하려는 비양심적인 행태”라면서 “앞으로 익산시와 연대하여 전주대대 이전반대와 헬기 운항노선 변경이 관철될 수 있도록 가능한 방안을 강구해 나가겠으며, 기관·사회단체장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동참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