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23 11:37 (토)
제20대 전교조 전북지부장에 송욱진 교사 당선
제20대 전교조 전북지부장에 송욱진 교사 당선
  • 백세종
  • 승인 2020.12.03 2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무처장 김혜영 교사
30대 전북지부장 탄생한 것은 1999년 이후 처음

제20대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전북지부장에 송욱진(36·현 전주오송초) 교사가 당선됐다. 사무처장은 러닝메이트로 출마한 김혜영(37·전주유화학교) 교사가 맡는다. 30대 전북지부장이 탄생한 것은 전교조가 합법화 된 지난 1999년 이후 처음이다.

전교조 전북지부는 지난달 30일부터 3일 동안 실시된 제20대 전북지부장단 선거에서 송욱진·김혜영 후보가 당선됐다고 3일 밝혔다.

송욱진·김혜영 당선자는 전체 투표자 가운데 51.5%의 지지율을 획득, 전북지부장과 사무처장에 당선됐다. 전체 투표율은 77.5%였다.

송, 김 당선자는 앞으로 2년간 전교조 전북지부를 이끌게 됐다.

이들은 이번 선거에서 ‘80년대 생이 온다. 지금껏 본 적 없는 전교조’라는 슬로건을 내세우며 전북지부 발전을 위한 다양한 공약을 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