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23 15:30 (금)
코로나 확진자 발생, 남원보건소 선별진료소 ‘긴장감 고조’
코로나 확진자 발생, 남원보건소 선별진료소 ‘긴장감 고조’
  • 김영호
  • 승인 2020.12.06 2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오후 남원시보건소 주차장에 마련된 코로나19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

차량 한대가 보건소 선별진료소 앞에 멈춰 섰다.

의료진은 차량으로 다가가 운전자의 체온을 측정하고 주거지와 방문 이력, 증상 여부 등을 자세히 확인했다.

다른 차 안에서는 검사를 받던 어린 여자아이의 울음소리가 터져 주위를 안타깝게 했다.

이날 ‘사랑의 도시 건강한 남원’이란 구호를 내건 보건소 선별진료소에는 검사를 받으려는 차량들로 행렬이 이어졌다.

공교롭게도 이날은 코로나19 진단검사자 848명 중 2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해 남원시는 즉각 신속대응반을 현장에 급파하고 심층역학조사를 진행했다.

김보상 남원시보건소 보건행정 담당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해 선별진료소를 철저히 운영해 시민들이 불안해하지 않고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보건소 선별진료소 입구 쪽에는 차량을 이용하지 않는 검사자를 위한 대기장소가 컨테이너 공간으로 마련됐다.

코로나19 검사 통보를 받았거나 확진자 동선 안내를 보고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기다리는 시민들의 얼굴은 긴장된 표정이었다.

시민들과 마찬가지로 담당 의료인들도 긴장한 기색이 역력했다.

한 의료인은 “밀폐된 실내 공간에서 코로나19 검사를 할 때와 달리 드라이브 스루 검사는 주차장에서 차량을 이동하며 검사가 진행돼 절차나 시간의 제약이 상대적으로 적다”고 설명했다.

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은 한 시민은 “재난문자를 받고 혹시나 하는 마음에 아이와 함께 코로나19 검사를 받으러 왔다”며 “제발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추가 확진자로 판정 받았던 보건소 직원이 근무한 보건소 별관은 폐쇄 조치되고 소독 등이 이뤄졌다.

이만선 남원시보건소 보건지원과장은 “코로나19의 지역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최대한 외출을 자제하고 대중교통, 다중이용시설 이용 자제, 비말(침) 감염 방지를 위한 마스크 착용, 30초 이상 손씻기 등 개인 위생을 철저히 지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