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3-08 21:19 (월)
전주시, 서학동에 ‘예술인 거주·창작 복합공간’ 짓는다
전주시, 서학동에 ‘예술인 거주·창작 복합공간’ 짓는다
  • 이용수
  • 승인 2020.12.21 2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6월까지 12억1600만원 투입
예술인 거주·창작 복합공간 투시도
예술인 거주·창작 복합공간 투시도

전주시가 서학동 예술마을에 문화예술인들이 거주하면서 창작활동을 펼칠 수 있는 복합공간을 마련한다.

시는 내년 6월까지 서학동 예술마을에 ‘(가칭)창작레지던시 플라자’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창작레지던시 플라자’는 예술인들을 위한 공동 창작공간은 물론 주거까지 지원해 안정적인 창작활동을 돕는게 목표다.

총사업비는 12억 1600만 원, 2층 규모 건물을 리모델링해 구축할 계획이다.

1층은 카페와 오픈작업실, 휴식 공간으로 조성되며, 2층은 예술인들의 주거공간 4곳과 공유주방 등으로 구성된다. 시는 주거공간의 경우 시세의 80% 이하의 저렴한 임대료로 예술인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국승철 시 도시재생과장은 “서학동에 예술인을 위한 거점시설 조성을 계기로 예술인들을 위한 활동기반을 더욱 강화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지역주민, 서학동 예술마을을 찾는 시민과 관광객에게 다양한 예술체험 등을 지원해 예술문화를 확산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